메뉴 건너뛰기

조회 수 24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

이 해의 백운동 단풍이 무척 예뻤다.

혼자 밤새 달려 용대리 삼거리 휴게소에서 친구가 산행대장으로 있는 팀의 관광버스를 타고 한계령에서 백운동계곡으로

한계령삼거리까지는 어둠속을 헤치고 올라 백운동의 책바위 갈 때까지도 어둠이 채 가시지도 않았고

날씨가 흐려서 잘 보이지는 않았지만 백운동에서 만난 단풍은 정말 예뻤다.

비탐길 찾아 다니는 계기가 된 산행이기도 했다.

산행대장하던 친구는 이로 부터 몇 해 후에 무릎의 연골이 다 닳아서 지금도 산에는 다니지 못하고 있고

낚시로 취미를 바꿨다.

 

 

 

20041010_036.JPG

 

20041010_038.JPG

 

20041010_039.JPG

 

20041010_042.JPG

 

20041010_044.JPG

 

20041010_048.JPG

 

20041010_055.JPG

 

20041010_059.JPG

 

20041010_067.JPG

 

20041010_079.JPG

 

20041010_082.JPG

 

20041010_084.JPG

 

20041010_089.JPG

 

20041010_102.JPG

 

20041010_103.JPG

 

20041010_115.JPG

 

20041010_123.JPG

 

20041010_137.JPG

 


  1. 2004년 10월 17일 대둔산

  2. 2004년 10월 10일 설악산 백운동계곡

  3. 2004년 8월 28일 속리산
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... 10 11 12 13 14 Next
/ 14
위로